[카테고리:] 3차 세미나

젊은 한의사들이 정책 결정권자들과 직접 묻고 답하다

한의학은 만들어진 전통의학

지금 여러분이 알고있는 한의학이라는 것이 그러한 역사적 과정에서 생긴 결과물이라는 것을 명심해야 됩니다. 우리가 알고있는 한의학이 결국 뭐냐 하면요. 대한제국 시절부터 즉자적으로 내재적으로 발전해온 한의학이 아니라는 거에요. 그 중간에 일제 식민지에 의해서 모든 것은 서양의사가 하고, 너는 서양의사가 시키는 일만 해라고 하던 의생. 그 시키는 일은 뭐였냐. 한약과 침이라는 도구에 국한된 일이었고, 국가차원에서는 방역과 소독만…
Read more

해방과 한의학 배제

해방이 됐어요. 처음에는 이승만정부가 한의학을 없애려고 했어요. 자 한번 생각해보세요, 지금도, 의협 쪽하고 한의협 쪽하고의 다툼이 있습니다. 그 다툼이 뭐냐 하면요. 한의사제도가 식민주의의 산물인가. 아니면 한의사 폐지가 식민주의의 산물인가에 대한 다툼이 있어요. 의협은 이렇게 주장합니다. 일본이 본토에서는 전근대적인 한의학을 없앴음에도 불구하고, 식민지 조선은 식민 지배를 위해서 식민지 조선에만 전근대적이고 덜떨어진 한의사 제도를 존속시켰다. 의생이라는 이름으로.…
Read more

일제강점기, 의생이라는 단단한 외피

문제는 일제강점기에 시작됩니다. 일제는 1870년대 한의사제도를 공식적으로 폐지합니다. 왜 그랬느냐. 나라마다 추구하는 근대화의 목표가 다른 거죠. 일본이 생각하던 이상 국가는 서구 국가. 그래서 일본전역에서 가능한 빨리 서양화를 진행합니다. 의학도 얼마나 빨리 서양화가 진행되는가, 얼마나 빨리 근대화되는가의 승부였다고요. 그러니 당연히 서양의학을 전면적으로 받아들이고, 한의학은 폐지하는 것이 그들이 생각하는 이상 국가였던 거죠. 그럼 실제로는 근대화된 서양의사는 누가…
Read more

만들어진 전통

제가 오늘은 한의학의 역사이야기를 가볍게 할까 합니다. 현재 대한민국에서 우리가 한의학이라고 믿고 있는 것. 한의사들의 면허범위, 역할영역이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이, 실질적으로는 얼마나 과거의 전통으로부터 왜곡되고 단절된 것이며, 우리도 암암리에 그 틀에 빠져있는 것을 증명하고자 합니다. 에릭홉스봄이라는 사람이 있습니다. ‘만들어진 전통’이라는 책을 쓰신 분이에요. 제목에서 벌써 결론이 났죠. 전통은 만들어졌다는 거예요. 전통이 만들어지는 시기는 전통적인 상황이…
Read more